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14일 17:24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 지역 소외계층 어린이들과 ‘어울림의 장’ 마련

명랑운동회 '봄인가봄!' 개최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5-04-28 08:40

포스코패밀리 직원이 주축이 되어 활동하고 있는 아동행복지킴이 봉사단이 최근 포항 흥해실내체육관에서 명랑운동회 ‘봄인가봄!’을 개최해 지역의 어린이들과 한가족처럼 함께 어울리는 시간을 가졌다.

28일 포스코에 따르면 포항제철소가 주최하고 굿네이버스 경북포항아동보호전문기관이 주관한 이번 명랑운동회에는 아동행복지킴이 봉사단원과 지역아동센터 어린이, 굿네이버스 직원 및 대학생 자원봉사자 등 50여 명이 참가했다.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운동회는 봉사자들과 어린이들이 1대 1로 파트너가 돼 공굴리기, 바가지 뒤집기, 릴레이, 줄다리기, 도미노 등 어른과 어린이 모두 쉽게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12가지의 게임이 진행됐다.

또한 점심식사 후에는 공연팀의 화려한 K-Pop 댄스공연과 어린이들이 준비한 노래, 춤, 수화 등의 장기자랑이 펼쳐지는 등 레크리에이션으로 봉사자들과 어린이들이 더욱 친밀감을 가질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굿네이버스 경북포항아동보호전문기관 김아름 상담원은 “어린이들이 정신적 긴장을 해소하고 신체적으로도 건강해지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아동행복지킴이봉사단과 함께 앞으로도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실어주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포스코 1%나눔재단의 지원으로 창단한 아동행복지킴이 봉사단은 포스코패밀리 직원 31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지난해 7월부터 저소득 및 한부모가정 아동, 학대피해 아동 등 어려운 환경에 처한 아이들을 위한 따뜻한 멘토링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봉사단은 20대 중반부터30세 내외의 저연령 직원 위주로 참여하고 있으며, 아이들과 1대 1 결연을 통해 아동들의 눈높이에 맞는 멘토링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