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8월 24일 09:56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마하라슈트라, 인도 판매망 확대…20개 현지 가공센터와 MOU

고급강 집중...일반강은 현지 가공센터와 MOU 체결 판매 전국 확장
우수 가공센터에는 인센티브와 시상 통해 장기적 동반관계 모색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7-01-23 09:08

▲ 포스코마하라슈트라가 촤근, 일반강 판매에 특화된 20개의 인도 가공센터와 MOU를 체결했다.
포스코가 인도 전국 판매망 확대를 위해 20개의 현지 지정 가공센터와 신년 MOU(Memorandum of Understanding·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인도 냉연 생산법인인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올해 범위를 넓혀 라자스탄(Rajastan)과 하이데라바드(Hyderabad) 지역의 신규 3개사를 추가하고 실적이 저조한 1개사를 제외하고 총 20개사와 2017년 MOU를 체결했다.

현재 포스코IPPC, ICPC, IDPC, IAPC 등 자체 가공센터를 통해 자동차 강판과 같은 고급강을 판매하고 있으며, 2016년 6월에는 판매량 확대 및 가동률 제고를 통한 경쟁력 향상을 목적으로 일반강 판매에 특화된 인도 현지 18개 업체를 지정 가공센터로 선정, 운영하고 있다.

이로서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2017년에도 자동차 강판 판매에 강점이 있는 자체 가공센터 외에 현지 가공센터까지 갖춘 투트랙(Two Track) 판매망을 확보함으로써 전국적으로 탄탄하고 안정적인 판매기반을 구축하게 됐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2016년 실적이 우수했던 상위 5개 가공센터를 선정해 소정의 인센티브와 상패를 수여하기도 했다.

우수 가공센터로 지정된 크리시나(Krishna Sheet Processors)사의 로힛 굽타(Rohit Gupta) 대표는 "행사를 마련해 준 포스코마하라슈트라 경영진에게 감사를 표하며, 함께 일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 양사가 단기적인 거래가 아닌 장기적 비즈니스 파트너로 함께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이밖에도 포스코마하슈트라는 제품의 품질 우수성을 설명하기 위해 직접 제작한 브로셔로 제품소개, 발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지며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방길호 법인장은 "’India No 1. Best Quality Steel Supplier’라는 우리의 비전에 한 걸음 더 가까워 지려면 많은 지정 가공센터들의 협조가 필요하다"며 "실 수요 판매기반을 확대할 수 있는 인도 현지 가공센터들과 장기적인 비즈니스 파트너십을 구축해 동반성장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포스코마하라슈트라는 포스코ESI와 2월까지 합병을 완료해 해외 최대 하공정 법인으로 거듭날 전망이다. 이후 탄탄하게 구축된 판매망을 바탕으로 인도 내 최고 경쟁력을 갖춘 냉연메이커로 도약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