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17:30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광물공사, 6개 광종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 갱신

품질시스템과 기술능력 국제기준 적합 평가
4년마다 갱신, 2004년 최초 인정 받아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17-07-14 16:30

한국광물자원공사는 지난 6월21일 한국인정기구(KOLAS)로부터 구리, 니켈, 아연, 철광, 규석·규사, 유연탄 등 6개 광종에 대해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갱신 획득했다고 14일 전했다.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은 기관의 품질시스템과 기술능력을 평가해 국제기준에 적합한 시험능력이 있다는 것을 공식적·국제적으로 인정하는 것이다.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은 시험의 신뢰성 저하를 방지하고자 4년마다 갱신해야 한다. 광물공사는 2008년과 2013년 2회에 걸쳐 갱신을 완료했다. 이번 갱신 인정으로 원주 이전 후에도 시험시설, 기술적 능력 및 시험기관의 품질경영시스템이 적절하게 유지되고 있음을 인정 받았다.

기술연구원 광물분석팀 고경수 팀장은 "원주 이전후에도 변함없는 신뢰성과 기술력으로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써의 역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물공사는 2004년 6월 규석·규사, 철광석 2개 광종 기술표준원 공고 2004-75호로 최초 인정받았다.

2010년 8월 유연탄, 구리, 아연 3개 광종에 대해 인정받았고, 2012년 5월 니켈 인정을 받아 금속, 비금속 및 에너지 광물 등의 주요 광종에 대한 광물분석 기관으로써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취득했다.

광물자원공사는 광물분야에 특화된 광물분석 전문기관으로써 1978년부터 국내광산과 해외자원에 대한 광물자원 분석을 지원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