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4월 19일 16:09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대우, 지역 중소기업과 동반 성장 가속화한다

인천시-인천상의와 한국상품관 협력 등을 위한 MOU 체결
중국 청두 한국상품관 2호점 개장을 통해 중소기업 수출 지원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8-01-14 14:18

▲ 포스코대우 김영상 사장(사진 오른쪽) 유정복 인천시장(사진 중앙), 인천상공회의소 이강신 회장(사진 왼쪽)이 MOU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포스코대우가 인천시와 손잡고 해외 소비재 유통 플랫폼 확장을 통해 중소기업들과 동반 성장에 적극 나선다.

포스코대우는 인천광역시, 인천상공회의소와 '인천 지역 중소기업 상생 협력과 동반 성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인천시청에서 열린 체결식에는 유정복 인천시장, 인천상공회의소 이강신 회장, 포스코대우 김영상 사장이 참석하여 인천 지역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과 MICE 사업 등 공동 협력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포스코대우는 중국 청두에 한국상품관 2호점을 개장하여 인천 소재 중소기업의 입점과 제품 홍보, 수출 지원 등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예산 지원과 함께 유망 기업을 발굴하며, 인천상의는 입점 업체 모집 및 관리를 담당하게 된다.

포스코대우는 지난해 6월 인천시와 함께 중소기업과의 상생을 위한 협력의 일환으로 중국 이우시에 한국상품관 1호점을 개장한 바 있다. 1호점에는 리아진, 엔젤루카 등 인천 지역 20개 업체를 포함한 60개 중소기업이 입점해 있으며, 현재 마스크팩을 비롯한 생활용품, 화장품 등을 판매하고 있다.

향후 포스코대우는 중국 및 동남아에 한국 상품관을 추가 개장하여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를 적극적으로 개척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포스코대우는 MICE 분야에서도 인천시 소재 중소기업과 해외 전시회 동반 참가 및 인천지역 국제전시회 주최 등 여러 협력 방안을 모색키로 했다.

포스코대우 김영상 사장은 "한국상품관 모델을 통해 인천 기업들과 동반 성장의 가시적 성과를 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유망 중소기업들과의 협력 방안을 찾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