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7월 17일 10:20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전문무역상사의 날' 행사…포스코대우·CJ오쇼핑 등 신규 참여

김영주 무협 회장 "수출대행 실적 32억5000만불, 대기업 참여 효과 기대"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8-04-12 14:37

한국무역협회는 12일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100여개 전문무역상사가 참가한 가운데 '2018년 무역상사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전문무역상사 제도는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개척을 지원하기 위해 2014년 9월 도입됐다. 현재 국가·품목별 전문성을 보유한 240개사가 중소기업 제품을 세계 곳곳에 수출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무협은 포스코대우·CJ오쇼핑 등 신규 지정된 19개 전문무역상사에 지정서를 수여했다.

김영주 무역협회 회장은 "지난해 전문무역상사의 중소기업 제품 수출대행 실적은 32억5000만 달러이며 혜택을 본 기업이 3000여 곳에 달한다"면서 "올해 수출 노하우와 해외 네트워크가 풍부한 대기업이 새로 지정됨에 따라 중소기업의 해외판로 개척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 사진=무역협회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