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4일 16:52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대우, 글로벌 차강판 시장진출…성우하이텍과 MOU

글로벌 자동차사 신규차종 겨냥 공동 개발 마케팅

김지웅 기자 (jiwo6565@ebn.co.kr)

등록 : 2018-09-13 14:49

▲ 포스코대우는 13일 성우하이텍사와 현지 차체부품 공급 및 판매 등에 대한 사업 협력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영상 포스코대우 사장(왼쪽 다섯번째)과 이명근 성우하이텍 회장(왼쪽 네번째).ⓒ포스코대우

포스코대우가 국내 자동차부품사 성우하이텍과 함께 글로벌 자동차강판 시장을 공략한다.

포스코대우는 13일 인천 송도 본사 사옥에서 김영상 사장과 이명근 성우하이텍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글로벌 자동차사 차체부품 공급 및 판매 등에 대한 사업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성우하이텍은 1977년 설립된 국내 최대 자동차 차체부품 제조사로 지난해 3조5000억원 규모의 매출을 달성했다. 중국, 체코, 멕시코, 독일 등 9개국에 차체 부품 생산 기지를 보유하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양사는 미주, 인도지역을 시작으로 철강 소재 및 차체부품의 통합 공급망을 구축하고 원가 경쟁력을 확보한다. 또 양사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공고히 해 향후 글로벌 자동차사의 신규 차종에 대해 공동 개발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포스코대우 관계자는 "포스코대우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성우하이텍의 기술력이 집약된 이번 공급망 구축이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