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1월 14일 16:52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포스코, 하도급 공정거래·상생협력 협약체결

김민철 기자 (mckim@ebn.co.kr)

등록 : 2007-12-14 16:08

포스코는 14일 하도급 공정거래 및 상생협약을 체결했다.

포스코가 포항공대 포스코 국제관에서 27개의 외주파트너사 및 자재공급사 대표, 공정거래위원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공정한 하도급 거래와 상생협력을 약속하는 협약식을 14일 가졌다.

포스코는 공정거래와 상생경영이 대기업들의 주요한 이슈로 등장하기 이전인 2001년에 업계 최초로 전자입찰 및 전자계약 시스템을 도입해 공정하고 투명한 구매활동을 펼쳐 왔으며, 2003년에는 납품실적과 품질에 근거한 협력업체 평가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지속적인 업무개선을 추진해 왔다.

또 현금유동성이 무엇보다 중요한 중소업체를 위해 최상의 대금 지급조건을 운영하는 한편, 테크노파트너십에 의한 맞춤형 중소기업 기술지원 등 기술개발 협력도 선도적으로 추진해 왔다.

이날 박한용 포스코 전무는 인사말에서 “대기업 중심의 경영환경에서 벗어나 대기업과 중소기업간의 상호협력과 상생의지가 점차 중요해지고 있는 시대”라며, “중소기업과의 상생활동을 통해 공급망관리(Supply Chain) 전체의 경쟁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지속성장의 원동력”임을 강조했다.

한편 포스코는 구매부문협력에 있어 공급사,외주파트너사와 공동으로 개선활동을 수행하고, 그 성과를 공유하는 베네펫 쉐어링(Benefit Sharing) 제도를 지속 운영해오고 있으며, 2007년도에 60개의 과제를 수행한 바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