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5 11:09:10
모바일
22.1℃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정칠희 나노코리아 조직위원장 "나노기술, 한국 산업 중추적 역할 담당할 것"

  • 입력 2020.07.01 13:10 | 수정 2020.07.01 13:10
  • EBN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나노코리아2020' 1일 고양 킨텍스서 개막

"지속 연구개발 통해 본격 상용화 단계 도달"

정칠희 삼성전자 고문 겸 나노코리아 조직위원장 ⓒ삼성정칠희 삼성전자 고문 겸 나노코리아 조직위원장 ⓒ삼성

정칠희 삼성전자 고문 겸 나노코리아 조직위원장이 1일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나노코리아2020' 개막식 인사말에서 "나노기술이 앞으로는 인공지능, 로봇, 전기차, 신재생에너지 등 미래 첨단산업 분야의 핵심 기술로 한국의 산업경쟁력 강화에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게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나노기술은 지속적인 연구개발 노력으로 국가 주력 산업인 반도체, 모바일, 디스플레이 산업과 함께 성장했으며 본격적인 상용화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설명했다.


나노코리아는 한국의 나노기술산업을 대표하는 국제 행사로서 최신 나노기술의 교류와 협력의 장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다.


정칠희 위원장은 "미국, 일본과 함께 '세계 3대 나노기술 국제행사'로 거듭나고 있다"며 "이같은 성과는 나노분야 산·학·연·관 전문가 분들의 열정과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나노융합산업 발전에 발맞춰 나노코리아를 미래 신기술 융합을 위한 국제적인 플랫폼으로 만들어 나가도록 할 것"이라며 "양질의 비즈니스 프로그램을 기획해 전시회에 참가하는 모든 분들이 기술거래, 소재·부품 도입, 신규 파트너 발굴 등 효과적으로 실질적인 성과와 시너지가 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